메뉴

행사

전체기사 보기

한식진흥원, 가정의 달 맞아 다채로운 프로그램 진행

가정의 달 5월, 가족과 함께하는 복합문화공간 나들이 인기

ㅊ한식진흥원(이사장 임경숙)이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서울 종로구 한식문화공간 ‘이음’에서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 어린이 한식 쿠킹클래스 포스터 봄바람이 시원하게 불고 볕이 좋은 화창한 날씨가 이어지는 5월, 가족과 함께 가면 좋을 복합문화공간들이 인기다. 한식 쿠킹 클래스부터 아이와 함께 즐길 수 있는 한식 북콘서트, 도슨트 투어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발길을 이끄는 한식문화공간 ‘이음’을 살펴보자. 한식을 배우고 즐길 수 있는 한식문화공간 ‘이음’ 서울 종로구 북촌에 위치한 한식문화공간 이음은 한식진흥원이 운영하는 복합문화공간이다. 이곳에는 내외국인 방문객을 위한 다양한 한식 프로그램이 준비돼 있다. 한식을 직접 만들고 체험해보는 한식 쿠킹 클래스가 정기적으로 열리고, 매월 명사를 초청해 성인 또는 어린이를 대상으로 한식 북콘서트가 개최된다. 한식, 전통식문화, 식기 등 다양한 주제의 전시도 정기적으로 운영하며 도슨트 투어도 신청할 수 있어 가족 단위의 방문객이 즐기기 좋다. 다가오는 주말인 18일에는 ‘가족과 함께 즐기는 소풍음식’을 주제로 어린이 대상 ‘불고기 쌈밥과 주먹밥 만들기’ 쿠킹 클래스가 열린다. 불고기를 활용한 알록달록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