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푸르덴셜생명보험, ‘함께 크는 종신보험’ 출시

URL복사

장기간 유지할수록 보장 금액이 커지는 종신보험으로 안정적인 환급 보장
보험 가입 5년 후 5%씩 체증되고, 보험료 납입 완료 후 장기유지보너스 2% 연 복리 적립

 

푸르덴셜생명보험(대표이사 사장 민기식)은 장기간 유지할수록 보장금액이 증가해 더 큰 보장을 제공하는 ‘(무)함께 크는 종신보험’을 출시했다고 1일 밝혔다.

이 상품은 보험 가입 기간 5년이 경과한 이후 10년 동안 매년 보험가입금액의 5%씩 체증된 금액을 보장하고, 보험료 납입 완료 후 납입기간이 지난 시점부터는 장기유지보너스가 적립돼 시간이 지날수록 사망보험금과 해지환급금이 증가하는 것이 특징이다.

예를 들어 40세 남성이 10년 납으로 3000만원 가입 시, 45세부터 54세까지 매년 150만원씩 체증되고 50세 이후부터는 장기유지보너스가 적립돼 종신 시 기본사망보험금 4500만원과 장기유지보너스적립금을 포함한 금액으로 보장받을 수 있다.

장기유지보너스적립금은 장기유지보너스 발생일부터 종신까지 2% 연 복리로 적립돼 오래 유지할수록 높은 사망보험금 또는 해지환급금을 받을 수 있다. 또한 장기유지보너스 발생일로부터 1개월 경과 후에는 연 12회까지 자유롭게 인출할 수 있다.

이 상품은 보장 형태에 따라 표준형과 해지환급금 일부지급형으로 구성된다. 해지환급금 일부지급형은 납입 기간 중 해지 시 표준형 대비 해지환급금이 적은 대신, 표준형보다 보험료가 낮아서 같은 보험료로 더 큰 보장을 받을 수 있다.

푸르덴셜생명보험은 보험을 장기간 유지하는 고객들을 위해 더욱더 강화된 사망 보장을 제공하기 위해 상품을 개발하게 됐다며, 장기유지보너스적립금 인출은 물론 간병 자금과 노후연금을 위한 특약을 니즈에 맞게 설계할 수 있어 고객의 편의성을 높였다고 밝혔다.

이 상품의 최저 가입 금액은 3000만원이며, 납입 기간에 따라 만 15세부터 65세까지 가입할 수 있다. 보험료 납입 기간은 7년, 10년, 15년, 20년 납 중에 선택할 수 있다. 보험료 납입 기간 중 재해로 인한 50% 이상 장해 시 차회 이후의 보험료 납입이 면제된다.

상품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푸르덴셜생명보험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포토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