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영화초등학교, 코로나19로 답답한 학생들을 위한 선생님들의 따뜻한 선물‘슬기로운 개학연기 생활’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사태로 가정에서 생활하는 학생들을 위한 교사들의 아이디어 회의와 선물 준비

 

(경인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으로 개학이 연기되면서 가정에서 생활하고 있는 학생들을 위해 인천 영화초등학교가 서프라이즈 이벤트 ‘슬기로운 개학연기 생활’을 마련했다.

‘슬기로운 개학연기 생활’은 세 차례 연기된 개학으로 지루한 생활을 보내고 있다는 학생들의 고충에서 비롯된 이벤트다.

지난 18일 개학연기 관련 비상 대책 회의를 연 영화초 교사들이 학생들의 고충을 바탕으로 아이디어를 제안했고 더 알찬 개학연기 생활을 위한 ‘슬기로운 개학연기 생활 키트’를 발송하기로 한 것이다.

‘슬기로운 개학연기 생활 키트’는 교육용 도서 집 만들기, 인형 등 학생들의 지루함을 달래 줄 교육 및 놀이 용품과 과자, 비타민, 간식, 담임 선생님의 편지 등을 담은 상자다.

각 용품들과 상자, 포장지는 모두 영화초 교사들이 이틀간 직접 준비하고 제작했다.

학교 측은 ‘슬기로운 개학연기 생활 키트’를 각 가정에 23일 일괄 배송했으며 25일까지 전교생이 수령 할 예정이다.

영화초 관계자는 “코로나19로 4월 개학이라는 초유의 상황이 발생하면서 지쳐있을 학생들과 가정에 작은 힘을 보태고 싶었다”며 “슬기로운 개학연기 생활 키트를 받고 기뻐할 학생들을 생각하니 뿌듯하다”고 밝혔다.

포토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